[아이티데일리] "클라우드 서비스, 안전하게 이용 가능해"

0
0

클라우드 도입에 있어 보안때문에 망설인다면, 더 이상 그럴 필요 없다는 주장이 제기되어 주목됩니다. 8월20일 서울 코엑스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열린 가트너 보안 브리핑 세션에서 시드 데시판드 가트너 수석연구원은 클라우드 서비스는 안전하며, 사용자들이 그것을 어떻게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지를 아는 것이 중요하다고 언급했는데요.

시드 데시판드는 2020년까지 클라우드에서 발생하는 보안 사고의 95%가 사용자의 잘못때문에 발생할 것이며, 실제 드롭박스에서 발생한 보안사고 역시 클라우드 서비스 자체 해킹이 아닌 사용자들의 인증토큰을 회득해 클라우드 계정을 동기화 하는 형태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이에 대한 해법으로 클라우드 데이터의 가시성 확보를 제시 했는데요. 클라우드 내 데이터가 대부분 사용자들에게서 생성되기 때문에 이들을 잘 모니터링하면 보안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는 주장입니다. 실제 클라우드 인프라가 확산될 수록 모니터링이 점점 더 중요해 지고 있죠. 클라우드 인프라 뿐 만 아니라 이들과 직접 연결되어 있는 물리적 네트워크부터 최종 사용자까지 전방위 모니터링이 가능하다면 보안사고를 더욱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지 않을까요?

최근 Jennifer Soft의 Jennifer 5나 Riverbed의 SteelCentral AppInternal같은 APM솔루션이 클라우드 인프라까지 모니터링이 가능하도록 기능을 확장하는 것은 이에 대한 반증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나아가 VMware NSX같은 네트워크 가상화 플랫폼까지 더해지면 더욱 안전하게 클라우드 인프라를 관리할 수 있게 되겠지요. 자세한 내용은 아래 URL에서 확인 해 보세요.
http://www.itdaily.kr/news/articleView.html?idxno=67826

 

이 게시물은 Facebook에서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https://www.facebook.com/pages/Enjoy-Cloud/360046737496913

 



총 0개 내용
의견 쓰기

쉐어드IT의 가입은 쉽고 간단합니다. 지금 하시고 IT관리자들과 의견을 함께 나누세요